편집 : 2017.9.21 목 23:22
> 뉴스 > 산업 > 기후변화
     
‘기후변화 따른 폭염적응’ 국제 컨퍼런스
환경부·부산대, 한-일 기후전문가 참여해 도시열섬 등 논의
[454호] 2017년 04월 27일 (목) 11:15:46 채덕종 기자 yesman@e2news.com

[이투뉴스] 환경부(장관 조경규)는 26일 부산 해운대구 누리마루에서 ‘기후변화에 따른 폭염적응 전략(도시열섬 완화)’을 주제로 국제 컨퍼런스를 열었다.

컨퍼런스에는 국내외 연구기관을 비롯해 학계, 시민단체, 정부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기후변화로 가속화되는 폭염과 도시열섬 현상에 e한 국내외 정책 동향과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12월 기후변화특성화대학원으로 지정된 부산대학교가 주관했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채여라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KEI) 실장이 ‘한국의 폭염 적응’을 주제로 주요 현황을 진단하고, 오동하 부산발전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부산 지역의 도시열섬 실태와 완화대책을 소개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일본의 야수노부 아시에 국토교통성연구관이 ‘일본의 폭염 적응’을 주제로 일본의 도시열섬 정책을 설명하고, 타카시 아사와 동경공업대 교수는 사례연구를 통한 열섬예측과 억제 시뮬레이션 기법을 발표했다.

주제발표 후 윤성환 부산대학교 교수, 최수영 부산환경운동연합 사무처장 등이 참여하는 패널토론이 진행돼 기후변화에 따른 이상기후 대응방안의 시급성을 강조했다.

폭염과 도시열섬 현상은 기후변화로 인해 최근 우리나라를 비롯한 여러 나라에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실제 2016년 8월 전국의 평균 폭염일수는 16.7일로 1973년 이래 최대치를 경신했으며,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는 2125명(사망 17명)으로 2015년 대비 2배가 증가했다.

도시열섬 완화를 위해 세계 각국에서는 도시녹화, 도시 개방수면 확보, 도시풍속 확보(바람통로 확보 및 도시 지면의 마찰력 감소), 재생에너지 비중 확대, 쿨 루프(Cool Roof)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신동인 환경부 지구환경협력과장은 “컨퍼런스가 한국과 일본의 폭염 및 열섬현상에 관한 경험을 공유하는 소중한 자리가 됐다”며 “향후 기후변화적응 관련 정책과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를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채덕종 기자 yesman@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더 많은 정보와 데이터,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채덕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우)08381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85 509호(구로동, 에이스트윈타워 1차) | Tel. 02-877-4114 | Fax. 02-2038-3749
등록번호 : 서울다07637 / 서울아00215 | 등록연월일 : 2006년 6월 14일
발행ㆍ편집인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Copyright 2009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