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2 수 19:44
> 뉴스 > 정책 > 지방
     
서울시, 에너지빈곤층에 선풍기 500대 지원
신일산업·에너지기금 후원으로 선풍기조차 없는 가구에 전달
[421호] 2016년 08월 04일 (목) 17:45:41 채덕종 기자 yesman@e2news.com

[이투뉴스] 올해 79세인 임모 할머니는 재활용 수거로 생계를 이어가는 홀몸어르신이다. 연일 이어지는 무더위에 재활용품을 수거하고 돌아오면 온몸이 땀으로 젖지만 할머니 댁에는 더위를 식혀줄 선풍기 한 대 없다. 당뇨와 고혈압을 앓고 있어 약값을 대기에도 빠듯하다.

서울시는 임모 할머니와 같이 최소한의 냉방기조차 갖추지 못한 에너지빈곤층 500가구에 선풍기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선풍기 500대는 선풍기 전문기업 신일산업과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이 각각 250대씩 마련한다.

‘에너지빈곤층’은 소득의 10%이상을 냉·난방비를 포함한 전기요금 등 에너지 사용료로 지출하며 에너지 부족으로 고통 받는 가구로, 서울 지역 전체 가구의 10.3%인 36만 가구에 달한다. 에너지복지기금은 시민이 에너지 생산·절약을 통해 얻은 이익, 에코마일리지 포인트 등을 후원금으로 기부한 기금이다.

서울시는 저소득가구 1984가구를 대상으로 에너지빈곤층 실태를 조사한 결과 59.6%가 33㎡(10평) 이하의 좁은 공간에 거주하며, 3.8%에 해당하는 76가구가 선풍기조차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시는 최소한의 냉방기구도 갖추지 못한 저소득가구를 우선 지원하기로 하고, 각 자치구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500가구를 선정했다.

시는 연일 이어지는 폭염으로 취약계층의 건강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서울시와 기후변화행동연구소가 공동으로 ‘쪽방촌 어르신 폭염 건강피해 예방 조사·캠페인’을 실시한다. 4일부터 6일까지 진행되는 캠페인을 통해 쪽방촌 어르신의 건강상태를 파악하고 온열질환 예방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높일 계획이다.

한편 여름철 에너지빈곤층 돕기에 함께 하고 싶은 시민은 누구나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 홈페이지(www.seoulenergyfund.or.kr)를 통해 기부에 참여할 수 있으며, 모금 및 지원사업 현황도 확인할 수 있다.

에너지기금은 올 여름 세븐일레븐 후원으로 서울역 및 돈의동 쪽방촌에 생수 2만병을, 서울역 쪽방촌을 포함한 5개 쪽방촌에 방충방 1000개를 지원하는 등 에너지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활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정환중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에너지빈곤층에게 무더운 여름은 겨울 이상으로 혹독한 계절”이라며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을 비롯한 시 에너지 정책에 더 많이 참여한다면 빈곤층이 무더운 여름을 이겨내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채덕종 기자 yesman@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더 많은 정보와 데이터, 뉴스레터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채덕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우)08381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85 509호(구로동, 에이스트윈타워 1차) | Tel. 02-877-4114 | Fax. 02-2038-3749
등록번호 : 서울다07637 / 서울아00215 | 등록연월일 : 2006년 6월 14일
발행ㆍ편집인 : 이재욱 | 편집국장 : 채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욱
Copyright 2009 이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2news.com